2006-12-31

천공의성 라퓨타....

극장에 좀처럼 좀더 정확하게 이야기하면 거의 가지 않는 내가 극장에 가지 못한 것을 후회하게 만든 작품이다.
지금까지 봤던 애니메이션 중.. 아니 다른 것을 합쳐도 정말 최고라 불릴만한 작품이 바로 이것이다..
천공의 섬 라퓨타.. 우연히 고등학교 때 처음 보게된 애니메이션이다..
그때는 별다른 느낌이 없었다..
제작년도가 상당히 지난 후였으니 그래픽도 멋져 보이지 않았고 애니메이션을 보는 일보다 다른 일에 열중하고 있었으니까.. 열심히 음악을 듣고 있었다..

그 이후 역시 배경은 고등학교때.. 그것도 얼마 지나지 않은 시점일 것이다.
우연히 다시 보게될 기회가 있었는데 정말 대단하다는 생각을 했다..
미야자키하야오...(이름 맞나?) 토토로와 같이 엄청난 것을 만든 사람의 작품이라는 것은 전혀 모르고 있었다.
당시에는 누구인지도 모르는 사람이다.. 이사람에 대해서 안 것은 한참 후의 일이다...
어쨋든 상당한 인상을 받게된 애니메이션인 것이 지금도 그 느낌이 생생하니까..

군대에서 열심히 망보고 있을때 이 애니메이션이 개봉했다.
성공했는지 실패했는지는 알지 못한다... 별로 관심없다..
관심 없다기 보다는 성공하기 힘들다는 것이 거의 맞을테니까..
솔직히 극장에서 보고 싶었다.. 하지만 뭐 어쩔수 없지 않은가...

위 장면은 나름대로 멋지다고 생각하는 장면을 캡쳐한 것이다.
사실은 이 다음 장면, 정확하게 말하면 대사가 더 멋진 것 같지만, 다 올리면 글이 너무 길어질 것 같아서..
애니메이션은 인간의 상상을 표현하는데 영화보다는 좀더 자유롭다...
동생이 어릴때 고래를 그린 그림이 있었다..
얼마전 그 그림을 보게 되었을때, 정말 충격이었다....
솔직히 지금의 내 상상력을 가뿐히 뛰어넘어 주었기 때문이다..
사진과 그림의 다른점이 바로 이것이다..
고래를 사진으로 찍어 놓는다면 사진을 찍는 사람의 역량에 따라서 엄청난 것이 나올지도 모른다.
하지만 사진은 사진, 배경은 최소한 연출되었든 자연스러운 상황이든 현실이다.
애니메이션 역시 이러한 모습이 되어야 한다... 이 작품은 이러한 조건을 충분히 뛰어 넘어준다..
물론 만족하지 못하는 사람이 있을 수도 있다..
모두에게는 각각의 기준이 있을테고 또 그래야 하니까..
적어도 내 기준하에서는 정말로 괜찮은, 아니 멋진 작품임이 분명하다.

ps. 잘보니 저기 자막이 잘못되었군...

2006-12-29

테일즈위버 에피소드2 시작 동영상의 단편들-3(마지막)

두 포스트에 이어서 마지막으로 올린다.


란지에의 전투장면..
약간 의외인 점은 총을 사용한다..
무기계열 중 하나는 총이 될 듯 싶다.


이건 조슈아의 전투장면... 화염과 얼음이 인상적이다..
이미 구현된 캐릭터인만큼 내용을 논하는 것은 의미가 없을 것이다.


조슈아와 란지에가 대립하고 있다..
에피소드의 내용이 이런 내용일 듯도 싶고..
배경은 조슈아가 공연한 극장인 것 같기도 하고 통탑인 것 같기도 하다..


기존 캐릭터와의 연관을 짓기위한 장면으로 보인다...
에피소드1 엔딩 동영상과는 조금 다른 느낌이 든다...
동영상 제작한 곳이 바뀐 모양이다.


에피소드 2 캐릭터들..
벤야는 없는 것이다..(OTZ)
이자크, 란지에, 조슈아, 폰티나, 아나이스의 순이다..
저 이자크 아저씨의 눈 뜬 모습은 좀처럼 보기 힘들다..


이제 동영상의 마지막에 거의 왔다..
벤야가 처음 나온 구 형태를 통해서 보고 있는 듯 하다..
캐릭터로 나오니까 여기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생각해보면 여기 나온 모든 인물이 에피소드2 캐릭터들이다.


벤야가 서서히 눈을 감으며 동영상은 마친다..
어떤 복선이 깔려 있는 것인지는 차차 공개되는 에피소드 2를 통해서 알수 있을 것이다.

원래 소맥의 에피소드2 계획이 이름은 각성이라고 알고 있다..
그런데 시기도 상당히 늦어지고, 조금 변경된 듯한 느낌이 오기도 한다..
하지만 많은 유저들이 기대하는 것이 사실이고 제발 아래의 할리퀸 마스크 같이 조금은(사실은 엄청나게) 황당한 캐쉬 아이템은 좀 자제했으면 좋겠다..
새로운 캐릭터는 펫, 염색, 치장아이템 등 여러가지 캐쉬수요를 낫을 것이 뻔하며, 괜히 처음부터 할리퀸 마스크로 겁주는 것은 넥슨의 이익 창출에도 별 도움되지 않는 행동이라고 생각한다..

키우다 보면 알게 모르게 캐쉬아이템을 이용하게 될 테니까..

그러므로 한가지 사실은 확실해진다...
새로 나올 캐릭들이 뭔가 독특한 성향을 가지고, 사람들을 끌어들이는 요인이 충분할때 유저들은 즐거워 질 것이고 넥슨은 원하는 돈을 얻게 될 것이다..
하지만 최소한 유저를 떠나게 할 행동은 하지 않는 것이 좋을 것이다.

테일즈위버 에피소드2 시작 동영상의 단편들-2

1에 이어서 쓴다... 우선 폰티나까지 나왔고 이제 이자크의 차례이다..


그냥 봐도 강해보이는 외모이다.
전통적으로 격투기 관련 캐릭터는 심하게 관심이 없다..
데미지는 엄청난 놈이 나올 것은 같다...


소환술사의 설정이라고 하고 이중인격이라고도 한다..
현제는 아나벨의 인격으로 보인다.
벤야에 이어서 매우 기대하고 있는 캐릭터...



아나이스 곰인형을 들고 있다...
어떻게보면 매우 깜찍한 이미지가 될 것 같기도 하다..


이자크의 전투장면..
기존의 캐릭터와는 다르게 맨손으로 싸운다..
그래도 설마 무기가 없을 것 같지는 않고 어떤 계열의 무기를 이용할지 모르겠다...


아나이스의 전투장면.. 곰을 조종하고 있다...
아마도 무기는 곰인형이 될 듯 한데 메트라 곰인형, 모나스 곰인형, 메기스톤 곰인형...
뭔가 알 수 없는 포스가 느껴진다.. 설마 진짜 무기가 곰인형일까?



폰티나의 전투장면이다.
예상과 같이 스태프를 사용하고 있다...
강력한 공격계 마법을 이용하는 캐릭터가 된다고 하는데... 동생이 관심을 보일 듯 싶다...


마법진의 형태가 특이하다.
테일즈에도 도입될 지는 미지수...

다음 포스트에 이어서 올려야겠다.

테일즈위버 에피소드2 시작 동영상의 단편들-1

테일즈위버 홈페이지(http://tales.nexon.com)에 들어가보니 새로운 플레시 동영상이 올라와 있다...
역시나 동영사의 원본을 찾았으나 실패..
그러나 결국 동영상을 찾아냈다..
이것은 동영상의 정보..



솔직히 말하면 못찾아낸 내가 바보지.. 솔직히 조금만 찾으면 바로 나온다...OTL
쓸데없는 이야기는 여기까지 하고 동영상에서 캡쳐한 이미지 파일을 몇개 올려야겠다.
이것으로 충분한 정보는 얻을 수 없겠지만 단편적인 정보는 찾을 수 있을 것 같다.
우선 시작은 이렇게 된다.



벤야는 둥둥 떠있고 테일즈위버라는 이름이 나온다.  배경은 통탑인듯은 한데 정확히 어디인지는 모르겠다.



벤야가 동그란 뭔가를 생성하고 있다..
유령이니 아마도 현실세계에 영향력을 미치기 위해서는 매개체가 필요할 것 같기도한데..
NPC로 그친다는 이야기도 있고 캐릭터로 나올 것이라는 이야기도 있고 정확한 내용은 모른다.
벤야가 유령인 만큼 테일즈 내에서의 위치도 솔직히 불분명한다.
나올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다... 게임 크레디트가 끝나는 부분에 새로운 캐릭들의 이미지가 쭉 지나간다..
그중에 분명 파란 머리를 하고 흰 옷을 입은 창백한 캐릭터가 있다..
베타시절 운영자의 말도 그렇고..
캐릭터로 나오더라도 어떤 스킬을 쓸지... 알수가 없다.
설정이 매우 독특한 만큼 캐릭터로 나왔으면 하는 마음이 있다.
재미있을 캐릭터가 될 것 같다.. 우선 기대순위 NO.1



동영상만의 정보로 볼때 동그란 구형태는 책으로 변했고 이것이 다시 산산히 부서지며 조각들이 튀어나갔다.
예상해보건데 조슈아의 현재 나와있는 책 형태의 아이템을 이용할 듯도하고...
솔직히 신비주의인지 아니면 계획이 없는 것인지 알수가 없다.
더 솔직하게 이야기하면 꼭 나왔으면 좋겠다.




조슈아... 현재 나와있는 유일한 에피소드2 캐릭터이다..
설정은 나름대로 재미있는 것 같은데 왠지 끌리지 않는 캐릭터이다..
배우까지.. 거의 만능인 듯 싶다.



란지에..
이 동영상에서는 조슈아와 상당히 유사한 이미지이다..
하지만 조슈아에 비해서는 조금 우울해 보이고, 좀더 학구적인 듯도 하나 정확한 내용은 알 수가 없다.



폰티나... 베타때부터 추가된다는 이야기가 있었던 캐릭터이다..
하긴 소맥의 계획대로 1년 1에피소드의 전개가 되었더라면, 정말로 추가되고도 한참 됐을 법도 하다.
상당히 신분이 높은 귀족의 이미지인 듯 싶으나 이 동영상만을 놓고 보면 골목대장이나 되는 것 같다...
게임내에서 상당히 화려한 이미지가 될 것 같기도 하고..



게임 시작 화면을 보면 상당히 멋진 이미지를 내기 위해 노력한 흔적이 많이 보인다..
역시나 여자들한테 인기있는 미소년의 이미지...
시벨린이 불쌍하다.. 구석에서 '시벨, 시벨'하고 있는 것은 아닌지.
이 동영상에서는 폰티나를 의식하고 있는 것도 같다..
페이지가 길어지는 관계로 다음 포스트에서 이어서 설명해야겠다.

할리퀸 마스크...


새로운 캐릭으로 조슈아가 추가되면서 추가된 캐쉬아이템..
캐쉬 아이템이 새로 나올 때마다 느끼는 점이지만 점점 캐쉬아이템의 강도가 강해지고 있는 것 같다.
에피소드2에서 새로 등장하는 캐릭들의 유료화인가 아니면 조슈아의 폭발적인 관심으로 인한 것인지는 조금 불분명한 점이 있는 것이 사실이다.
어느 쪽이 되는 뭐 유저들한테는 불리한 것이 사실이고 나도 반발하고 있으니..
무료로 게임하니 할말 없다고 말하는 사람들이 있지만 솔직히 자신에게 불리한 것을 굳이 합리화 시킬려고 노력할 필요가 있을까 하는 생각이다.
문제는 캐쉬아이템을 팔기 위해서 기존 캐릭과의 밸런스를 무너뜨리는 것이 아닌지 하는 우려이다.
뭐 기우라고 열심히 생각하고 있지만 뭐 불안감이 앞선다.

더 이야기 하면 만들어서는 안될 아이템일 것이다...
너무도 뻔한 상술이 눈에 들어온다...
캐쉬 아이템도 적당한 수준을 유지해야 유저들이 유지될 것이다.
유료화 때나 동일한 지출을 요구한다면 무료라는 의미가 전무할 것이다.
개임 개발사도 최소한의 머리는 있을 테니 알아서 하겠지만, 바로 이게 문제다.
개발사가 도저히 믿을 수 없다는 것!!!

그런데 할리퀸 마스크란 이름을 볼 때마다 디아블로의 할리퀸 크레스트 사코란 아이템이 자꾸 연상된다..;;
할리퀸 크레스트 샤코는 바로 이거... 꽤 쓸만한 아이템이다.


Harlequin Crest
Shako


Defense: 98-141 (varies)
Required Level: 62
Required Strength: 50
Durability: 12
+2 To All Skills
+ (1.5 Per Character Level) 1-148 To Life (Based On Character Level)
+ (1.5 Per Character Level) 1-148 To Mana (Based On Character Level)
Damage Reduced By 10%
50% Better Chance of Getting Magic Items
+2 To All Attributes
(Only Spawns In Patch 1.09 or later)

2006-12-27

7ZIP

아주 쓸만한 압축 프로그램입니다.
물론 최고의 압축 프로그램인 Winrar에 비하면 조금 부족한 부분도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Winrar은 무료사용이 제한되어 있고 7zip은 오픈소스로서 이런 제한이 거의 없습니다.
7z포맷의 압축률도 뛰어난 편이고 지금까지 압축파일이 오류난 적 또한 없습니다.
아래의 주소에 들어가셔서 받으시면 됩니다.

주소 : http://www.7-zip.org/

2006-12-26

테일즈위버 캐릭터의 분류(자의적임)

- 물리데미지를 위주로 하는 유형

1. 베기형
주로 Hack위주의 스탯투자를 하게 되며 때에 따라서 딜레이 감소를 위해 Stab을 추가적으로 찍는 경우도 있습니다.
2. 찌르기형
위와 비슷하게 Stab위주의 투자를 하게되나, 주 스킬 이외의 스킬데미지 향상을 위해 Hack을 추가로 찍는 경우도 있습니다.
3. 물리 복합형
Hack과 Stab 양쪽 위주의 투자를 하게됩니다.
4. 결론
결과적으로 Stab은 딜레이 감소에 영향을 미치는 만큼, 어느정도의 Stab을 찍게됩니다.
따라서 중요한 점은 캐릭터의 베기/찌르기/물복과 같은 분류가 아닌 어떻게 스탯을 배분할 것인지 하는 문제일 것이나 아이템 선택시에는 분명 도움되는 점이 있음을 간과할수 없습니다.

- 마법데미지를 위주로 하는 유형
1. 인트형
주로 인트 위주의 투자를 하게됩니다. 물리데미지에서 Stab의 역할과 비슷하게 Mr또는 딜레이 감소의 역할 및 보조 스킬에 상승 작용을 일으키므로 부가적으로 Mr을 찍어주는 경우가 있습니다.
2. Mr형
보조적인 마법사의 유형에 사용되는 형태입니다. 공격 스킬은 없으나 데미지 딜링을 하는 캐릭터의 플레이를 도움으로써 간접적으로 경험치를 얻습니다.
3. 결론
역시 한가지 방향만 일방적으로 추구하기 보다는 여러가지 배분 방법을 통해 최적화를 위한 작업이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특히 물리데미지와는 조금 다르게 보조스킬의 존재가 더욱 이러한 점을 강화시키고 있습니다.

-마법데미지와 물리데미지를 동시에 추구하는 유형
거의 이러한 형태는 마검이라고 불리는 유형입니다.
하지만 정확하게 정의하기 힘든 면이 많습니다.
배분 방식이 상당히 상이하기 때문에 역시 많은 연구가 필요한 유형입니다.

-결론
이러한 유형 분류는 결국 스탯이 여유가 발생함에 따라서, 스탯을 데미지 이외 딜레이및 보조 스킬의 최적화를 위해서 사용하게 되므로 어느정도 희석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분류 방법은 분명 유용한 점이 있는 것이 또 사실입니다..
온라인 게임이라는 특징상 지속적인 패치를 통해 게임 내용이 변화한다는 점을 생각해보면 이러한 분류는 결국 상대적인 분류라는 한계를 가지고 있긴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