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년 3월 31일 토요일

이메일로 온 멜론 플레이어3.0 이용 약관 변경 안내 - 장난하냐!

3월 20일에 '멜론 플레이어'의 약관을 변경한다고 이메일이 왔습니다. 약관, 꼭 가입할때 읽어봐야 할 것이지만, 저를 비롯한 많은 분들이 귀찮기도 하고 분량도 많은 탓에 그냥 넘겨버립니다. 어쨋든 약관의 변경은 중요한 부분이니 이렇게 메일을 통해서 고지한 모양입니다. 그냥 삭제하려고 했지만, 삭제버튼을 누르려는 찰나 재미있는 내용이 눈에 확 들어왔습니다.

메일의 일부를 이미지로 변경한 후 옮겨왔습니다. 약관이 변경된 부분은 친절하게도(?) 붉은 글자로 무려 표시까지 해줬습니다.


8조 1항이나 2항은 정말로 사용자 데이터를 저렇게 이용하는지 믿을 수는 없지만, 또 믿을 수 밖에 없는 일입니다. IT와는 거리가 멀어서 잘은 모르겠지만, 또 사용자의 데이터가 소프트웨어의 개발에 필요해 보이기도 합니다. 멜론 플레이어 뿐 아니라 다른 프로그램들도 이런 부분을 요구하는 경우가 있기 때문입니다. 물론 많은 프로그램들이 정보수집시 먼저 물어봅니다. 그렇지 않다면 최소한 정보 수집을 거부할 수 있는 항목들을 제공합니다. 멜론도 이런 항목이 존재하는지는 모르겠습니다. 잘 모르니 그냥 우선 넘어 갑시다.

정말 재미있는 부분은  3목과 4목. 3목은 이용자가 의도하지 않아도 자동으로 PC에서 가동이 가능하다고 하며, 4목은 그리드 컴퓨팅에 이용될 수 있다고 합니다. 아니 내가 실행하지도 않았는데, 프로그램이 실행된다니요.

거기에 분산 컴퓨팅(그리드 컴퓨팅)... 참 멋진 말 같습니다. 분산 컴퓨팅(그리드 컴퓨팅)은 요즘 떠오르는 기술이라고 합니다. 세티나 단백질 구조 연구와 같은 과학적인 연구에 활용되기도 합니다. 이것을 가장 쉽게 접할 수 있는 곳은 바로 당나귀네, 비트 토런트네 하는 사용자 중심의 P2P입니다. 여러 컴퓨터 자원의 일부을 이용해서 서버의 부하를 줄이거나 서버가 아예 존재하지 않는 경우도 있습니다. 그런데, 사용자의 컴퓨터 자원의 일부를 자신의 서비스를 위해서 사용한다니. 최소한 동의의 절차가 필요할 것이고, 동의한 사용자들한테는 이에 상응한 대가가 있어야 할 것입니다. 사용자들도 자신의 자원과 전력을 멜론에 서비스(?) 하기 때문입니다. 멜론은 무료 서비스가 아닙니다. 정말 이용자들에게 고품질의 서비스를 공급하기보다는 뭔가 그럴 듯한(?) 말을 통해서 기만하는 행위로 밖에 안보입니다.

마지막 개정(개악!)된 4항은 정상적인 이용을 위해서 추가 구성요소를 설치할 수 있다고 합니다. 프로그램의 개선, 또는 기능 확장을 위해서 추가 구성요소는 필요한 부분입니다. 전에 소개했던 Firefox란 웹 브라우저도 확장을 통해서 기능을 확장할 수 있으며, 저 또한 몇가지 확장기능을 이용중입니다. 이제 약관이 변경됐으니, 어떤 형식으로 사용자들에게 다가갈 것인지는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분명한 것은 설치할 때 추가 구성요소의 기능을 충분히 설명하고 이용자의 동의를 받았을 때면 설치되어야 할 것입니다.

얼마전 전자사전을 샀다고 생각합시다. 무려 무선 인터넷을 통해서 사전 데이터베이스에 직접 접속할 수 있는 기능까지 제공하는 혁신적인 제품입니다. 전자사전의 가동은 사용자의 자유입니다. 열심히 사용하든 그냥 물고기 밥으로 던져주든 이것은 사용자의 마음입니다. 업체가 상관할 바가 아닙니다. 또한 다른 사용자들을 위해서 내 전자사전 자원의 일부를 동의없이 다른 사용자들이 이용하게 할 의무 또한 존재하지 않습니다. 동의받지 않고 자원의 일부를 이용하려 한다면 이것은 분명 문제 있는 행동입니다. 업체측에서는 약관에 동의하지 않았냐고 반문할 수도 있습니다. 누가 약관을 꼼꼼히 읽어본 후 승인할 것이며, 또 전자사전을 이용을 위해서는 약관에 동의할 수 밖에 없는 것이 또 현실입니다. 분명 추가적인 사용자의 승인이 필요한 부분입니다. 그렇지 않는다면, 업체는 분명 사용자의 컴퓨터자원을 갉아먹는 합법적인 도둑에 불과합니다. 추가 구성요소 또한 마찬가지 입니다. 이용자에게 득이 되는 부분이라 하더라도 분명 사용자의 승인을 받아야 하는 것은 자명한 사실입니다.

전자사전과 멜론은 다르다고 이야기 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분명 멜론 또한 음악을 듣고, 구입하고, 핸드폰등에 저장하기 위한 도구입니다. 도구란 측면에서, 또한 저작권을 포함하고 있다는 점에서 크게 다를 점이 없다고 생각합니다. 더욱더 멜론이란 프로그램은 그렇습니다. 휴대폰에 음악을 넣기 위해서는 멜론이 필수적일 때가 많습니다. 내가 구입한 핸드폰 기능의 일부를 사용하기 위해서 내 컴퓨터에 마음대로 실행되고 일부 자원을 마음대로 사용하는 프로그램을 설치해야 할까요?

솔직히 멜론이란 프로그램을 이용하고 있지 않기 때문에 정확히 어떤 프로그램인지 알지 못합니다. 하지만 최소한 약관의 내용만으로 볼때는 문제있어 보입니다. 이런 부분은 분명 사용자의 동의를 전제로 해야한다고 생각하며, 또 그것이 분명 옳기 때문입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